본문 바로가기

[ 일상다반사 ]/결혼이야기

아내의 센스
달콤한 휴식의 맛, 두부김치 Special 일요일 바쁜 남푠 덕분에 본의아니게 집에만 갇혀 있던 부인 그 부인을 위한 남푠의 특별 서비스! 후라이팬에 대패삼겹살을 굽고, 삼겹살에서 나온 기름에 김치와 야채를 볶고, 두부를 데치고. 두부김치엔 막걸리도 좋지만, 늦은 시간엔 깔끔한 청하 한 잔이 훨씬 좋다는 말씀. 자~알 먹겠습니다. ㅋ
집에서 상추 키우기 프로젝트!! 마트엘 갔더랬다. 집꾸미기도 다 끝났고, 이것저것 소품만드는 일도 끝나버린 심심해진 잔디야 눈에 천원짜리 상추씨가 들어왔다. 그 키우기 쉽다는 클로바 까지 죽이는 우리는.. 조금 망설였지만 천원이라기에 에잇~하며 상추씨를 집어들었다. 무 작 정! 집에 와보니 화분도 없고 흙도 없다. 뭐... 흙이야 밖에 널렸을테고 화분은... 보시다 시피 딸기포장용 스티로폼^^ (흙은 남편이 산에서 퍼온 흙과 마트에서 분갈이용 흙? 여튼.. 천원짜리 흙을 사다가..
봄의 향기가 가득한 '쑥국' 도시락 월화수목금금금 주말 정상근무. 부산에 못내려간지도 제법 오래 되었다. 주말에 일을 하는 나야 어쩔 수 없다지만, 이렇게 좋은 날씨에도 그것도 진해에 살면서 벚꽃길을 남편과 함께 걸을 수 없는 당신께는 참 미안하네. 오늘 점심 도시락은 쑥내음 물씬 풍기는 쑥국이다. 어제는 퇴근길에 집사람과 쑥을 캐면서, '과연 쑥이 맞을까?' 걱정을 했는데, 냄새로 보나, 맛으로 보나 쑥이 확실하군 ^^ 햄야채볶음, 깻잎, 김치, 감자샐러드, 딸..
신혼2 한 집안의 귀한 딸로 자라온 한 여인이 한 남자의 아내가 되고, 한 집안의 살림을 관장하는 안주인이 되었다. 학원 선생님이라는 직업을 10년간 가졌었던 그 여인에게 가장 힘든 일은 아침에 일찍 일어나는 것이었으니, 일찍 일어날바에 차라리 잠을 자지 않겠다던 그녀. 그런 그녀가 군인인 남편을 만나 이렇게 바뀌어가는 모습. 그런게 신혼의 달콤함이 아닐까? 매일 아침, 된장에, 미역국에 아침을 차려주더니, 오늘은, 잠이 부족한 나를 조금 더 재운다는 ..
신혼1 결혼 후 직장에 돌아와 가장 많이 듣게 되는 이야기는, 얼굴에 웃음이 끊이질 않네와 얼굴이 많이 푸석하고 헬쓱해졌네이다. 2주간, 하루 열네시간은 족히 걸었던, 유럽에서의 배낭여행 탓이라고 변명을 하며, (실제로 몸무게가 5Kg정도 줄었다.) 그와중에도 내 얼굴에는 웃음꽃이 피지만, 어째 새신부에게는 조금 미안한 마음이 드는건 왜일까 일상으로 돌아와, 같은 시간에 눈을 뜨고, 같은 공간에서 씻고, 같은 옷을 입고, 같은 자전거를 타고, 같은 길을 ..